상단여백
HOME 뉴스 신제품
MOXA, 세계 최초 PRP/HSR 랙탑재 스위치 제품 출시PRP/HSR 네트워크에 레거시 디바이스 연결하는 스위치 제품
김수아 기자 | 승인 2017.01.10 10:27
PRP/HSR 랙탑재 스위치 제품 출시(사진:MOXA)

MOXA는 산업용 네트워킹, 컴퓨팅, 자동화 솔루션 분야의 선도업체로 25년 이상의 업계 경력을 통해 전세계 4,000만 개 이상의 디바이스를 연결하고 있는 MOXA는 세계 최초로 PRP/HSR 랙탑재 스위치 제품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PT-7728-PTP는 24+4G 모듈러 이더넷 브리지로, 실시간 애플리케이션에 대해 최대의 네트워크 가용성과 유연성을 제공하여 제로 시간 페일오버 및 PRP, HSR, RSTP 프로토콜 사이의 상당한 상호운용성이 가능하다.

모듈러 방식의 PT-7728-PTP 스위치는 4Gbps(1GbpsX4채널) 구리선이나 광통신 모듈을 사용하여 IEC 62439-3 표준이 정의하는 PRP(parallel redundancy protocol) 및 HSR(high-availability seamless redundancy) 프로토콜에서 제로 패킷 손실과 제로 시간을 복구한다.

유연한 이전 기능으로 PT-7728-PTP는 24+4G 모듈러 커넥티비티를 제공하는데, 기존 레거시 및 SAN(single attached node) 디바이스는 구리선, 광섬유, 또는 혼합한 것을 PRP/HSR 기반 네트워크에 연결한다.

또한 특허 출원 기술인 RSTP 그룹화 기능의 PT-7728-PTP는 다중 RSTP 링을 HSR 기반 네트워크에 연결할 수 있다. 한 쌍의 PT-7728-PTP 스위치는 천 개 이상의 RSTP 디바이스를 HSR 기반 네트워크로 이동시키는데, 통상 RSTP 링크로 허용된 최대 40홉(hop)보다 훨씬 많다.

HSR 및 RSTP 하이브리드 토폴로지의 이전 기능은 특히 기존 RSTP 기반 네트워크에 PRP/HSR 세그먼트를 추가하려는 서브스테이션에 유용한데, 네트워크 성능 및 신뢰성을 향상시키기 위함이다. PT-7728-PTP는 개조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레거시 디바이스 및 네트워크 인프라의 수명을 연장하며,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에 대해 IEC 61850-3 표준에서 정의하고 있는 네트워크 가용성을 향상시킨다.

MOXA의 전력 통신 시스템 제품 책임자인 준 추앙(Jun Chuang)은 “이 스위치 제품은 UCAIug에서 실시한 2015 PRP/HSR 상호운용성 테스트에서 뛰어난 리던던시 성능과  상호운용성을 보여주었다. 이 테스트에 참가한 DUT(device under testing) 중에서 PT-7728-PTP와 MOXA의 PT-G503 RedBox만이 PRP/HSR 및 RSTP 네트워크 세그먼트 사이에 이중 연결을 제공했다.”고 말했다.

제품의 특징으로는 IEC 61850-3, IEEE 1613(전력 서브스테이션) 규격 충족하고 IEC 62439-3에서 정의하고 있는 PRP/HSR 제로 시간 중복성 제공하며, RSTP 그룹화 기능을 사용해서 다중의 HSR 및 RSTP 결합 가능하다. 이밖에 하드웨어 기반 IEEE 1588v2 PTP 지원하고 절연형 중복 전력 입력, -40°C~85°C 동작 온도 범위 등 전력 애플리케이션의 SCADA 시스템 용의 MMS 데이터 모델링을 구축한다.

 

김수아 기자  yosich@hanmail.net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 © 2017 세미나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38라길 9, 2F  |  대표전화 : 02-6124-3331  |  팩스 : 02-6338-4243
자매지 : 인공지능신문  |  등록일 : 2015년 10월 22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947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유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한영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seminartoday.net
세미나투데이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