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ODAY 발표
엔비디아-벤츠, 인공지능(AI) 자동차 기술 파트너십 발표파트너십은 딥 러닝과 인공지능 분야에 중점을 두고 진행되고 있는 양사 협력
최광민 기자 | 승인 2017.01.09 10:31
이미지편집:본지

엔비디아(CEO 젠슨 황)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7에서 엔비디아의 인공지능 기반 자동차 시장 진출을 위한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와의 파트너십을 발표했다. 본 파트너십은 딥 러닝과 인공지능 분야에 중점을 두고 진행되고 있는 양사 협력의 일환이다. 

엔비디아 CEO인 젠슨 황(Jen-Hsun Huang)과 메르세데스-벤츠 디지털 차량 및 모빌리티 부문 부사장인 사자드 칸(Sajjad Khan)은 CES 2017의 메스세데스 벤츠 인스피레이션 토크(Mercedes Benz Inspiration talk) 행사 중 무대에 함께 올라 이 소식을 전했다. 

사자드 칸 메르세데스(좌)-벤츠 디지털 차량 및 모빌리티 부문 부사장과 젠슨 황 엔비디아 공동창립자 겸 CEO(사진:엔비디아)

엔비디아 젠슨 황 CEO는 본 협력이 3년 전 시작됐음을 설명하며, “엔비디아와 메르세데스-벤츠의 팀이 함께 만난 자리에서 즉각적인 공감대를 느꼈다”고 밝혔다. 또한 “양사는 인공지능이 사람들의 운전 경험을 어떻게 바꾸어 나갈지, 어떻게 보다 즐거운 운전 경험을 만들어 나갈지에 관한 비전을 공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엔비디아 젠슨 황 CEO는 “현 시점에서 인공지능은 컴퓨팅의 미래가 될 것이 자명하다”며, “3년 전 양사가 시작한 공동의 노력은 2018년 도로 위에서 실현 될 것”이라고 강조했으며, 이에, 메르세데스-벤츠의 사자드 칸 부사장은 “앞으로 1년 내 메르세데스-벤츠는 엔비디아와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덧븥였다.

한편, 엔비디아는 이번 엔비디아와 메르세데스-벤츠는 인공지능 차량에 대한 공통된 비전을 공유하고 있다며, 현 시점에서 인공지능은 자동차의 미래에 혁신을 가져올 것이라고 밝혔다. 

 

최광민 기자  ckm0081@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광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 © 2017 세미나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38라길 9, 2F  |  대표전화 : 02-6124-3331  |  팩스 : 02-6338-4243
등록일 : 2015년 10월 22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947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유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한영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seminartoday.net
세미나투데이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