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디움, 유니티 테크놀로지스와 전략적 제휴 체결하며 '자기주권 신원' 대중화 공략
메타디움, 유니티 테크놀로지스와 전략적 제휴 체결하며 '자기주권 신원' 대중화 공략
  • 박현진 기자
  • 승인 2019.03.15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50만 게임 개발자에게 안전한 메타ID 서비스 제공

메타디움(대표 박훈)이 전 세계 650만 게임 개발자가 사용하고 있는 소프트웨어개발도구(SDK)를 제공하는 유니티 테크놀로지스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15일 발표했다.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신원인증 프로토콜인 메타디움은 이번 제휴를 통해 게임 서비스를 위한 블록체인 기반의 ID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돼 광범위한 글로벌 게이머 사용자 기반을 확보할 전망이다. 메타디움은 이를 토대로 ‘자기주권 신원’ 대중화 공략에 전면 나설 계획이다.

유니티는 실시간 3D(RT3D) 개발 플랫폼의 제작사로 개발자에게 3D, 가상현실(VR) 및 증강현실(AR)의 인터랙티브(Interactive) 환경을 구현할 수 있게끔 돕는 SDK를 제공하며, 유니티로 제작돼 각종 전자기기에 설치된 게임 수는 약 30억개에 달하며, 지난 일 년 동안 다운로드된 횟수는 무려 280억건에 달한다. 현재 매달 약 130만 고객이 유니티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을 정도로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했다.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게임 개발자는 유니티 에셋 스토어(Unity Asset Store)에서 메타디움의 메타ID(Meta ID)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메타ID는 보다 안전하고 분산된 ID 서비스를 제공하고, 올 상반기 키핀(Keepin)앱을 통해 일반 사용자의 편의를 도울 예정이며 사용자는 개인정보의 자기 소유권을 보유함으로써 개인정보의 생성, 관리, 제공, 삭제 등에 있어 모든 권한을 갖게 된다.

유니티 에셋 스토어는 SDK 마켓플레이스로 유니티 게임 안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사운드, 이미지, 캐릭터, 코드 등 다양한 자료들을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모아 놓은 공간이다. 인디 개발자부터 ‘포켓몬고’로 유명한 나이앤틱(Niantic), 일렉트로닉 아츠(EA) 등과 같은 글로벌 게임 개발 및 유통업체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 650만명의 게임 개발자들이 즐겨 쓰고 있다.

이어 유니티와의 파트너십을 시작으로 간격을 두고 지속적으로 의미 있는 제휴사들과의 협력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라며 곧 커뮤니티 채널에 메타디움 파트너십 프로그램(Metadium Partnership Program)에 대한 내용을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탈중앙화된 신원(ID) 블록체인 플랫폼을 개발중인 메타디움은 3월 20일에 메인넷을 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