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디바이스
인트로스펙트, DDR5 부품·모듈·시스템용 테스트 솔루션 출시전통적인 프로그래밍은 알고리즘 개발에 의존하지만 머신러닝은 엄청난 양의 데이터(DRAM 또는 비휘발성 메모리에 저장되어 매우 빠른 속도로 전송되어야 하는 데이터)에 의존하기 때문
박현진 기자 | 승인 2019.02.01 09:00
초소형 폼팩터 SerDes테스트기, 모델명 SV5C

메모리 기술은 서버 및 데이터 센터에 전력을 공급하는 데 매우 중요할 뿐만 아니라 머신러닝 및 인공 지능(AI)에도 중요하다. 그 이유는 전통적인 프로그래밍은 알고리즘 개발에 의존하지만 머신러닝은 엄청난 양의 데이터(DRAM 또는 비휘발성 메모리에 저장되어 매우 빠른 속도로 전송되어야 하는 데이터)에 의존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응용 프로그램에서 필요로 하는 높은 수준의 메모리 시스템 성능은 결과적으로 더 많은 검증 프로세스를 필요로 한다. 현재 JEDEC(Joint Electron Tube Engineering Council) 동맹은 매우 까다로운 수신기 및 송신기의 눈(Eye) 특성화 단계를 정의하고 있다. RCD, DB, 컨트롤러, 모듈 및 시스템이 모두 집적된 피시험체(DUT)에 대한 고유한 테스트 요구사항 및 유효성 검사 과제를 요구한다. 때문에 메모리 컴포넌트 및 시스템 설계자는 디바이스 특성 테스트, 모듈 및 수신 검사(또는 수용 테스트), 시스템 특성 테스트 및 호스트 에뮬레이션 등을 수행해야 하는 전례없는 문제에 직면해 있다.

이 가운데 제이윌테크놀로지(대표 지충선)는 혁신적인 멀티 Gbps 시험 및 테스트솔루션 제조사인 인트로스펙트 테크놀로지(Introspect Technology)가 1월 30~31일 양일간 미국 산타클라라 컨벤션 센터에서 열렸던 'DesignCon2019' 박람회에서 자사의 신형 SV5C SerDes테스터를 기반으로 5세대 DDR메모리(DDR5) 인터페이스 애플리케이션들에 대한 완벽한 시험 및 특성화가 가능한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1일 발표했다.

SV5C는 DDR4 및 DDR5 링크를 포함한 다중 채널 인터페이스 링크 성능에 대한 심층적인 통찰력을 얻을 수 있는 초소형 고성능 프로토콜 및 병렬 BERT 솔루션으로, 최신의 테스트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확장 세트로 구성되었으며, 이번에 출시된 인트로스펙트사의 SV5C기반 DDR5 테스트 솔루션은 스큐, 지터 및 닫힌 눈(eye)과 같은 아날로그 스트레스 조건을 생성하면서 호스트를 에뮬레이션 하는 기능이 특히 탁월한데, 이를 위한 시스템-온-벤치(system-on-bench) 아키텍처를 만들어낼 수 있다.

SMBus(프로토콜 제어 버스)를 통해 메모리 모듈을 초기화하고, CS 및 CA 훈련을 시작하며, 아날로그 특성화 루프를 실행하는 동안 추가적인 컴포넌트 없이 루프백 모드를 활성화할 수 있기 때문에 DDR5생태계의 중심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SV5C기반 DDR5 테스트 솔루션의 주요 기능으로는 ▶싱글 엔드 시그널링: DDR5의 JEDEC 사양을 훨씬 능가하는 데이터 전송 속도에서 싱글 엔드 시그널링으로 테스트 정확도 제고 ▶다중 채널: 초소형 인쇄기판에 집적되어 있는 RCD(Registered Clock Recovery), DRAM(Dynamic Random-Access Memory), DB(Data Buffer)와 모듈 버스 등 전체 채널을 충분히 커버하는 업계에서 가장 컴팩트한 다중채널 특성화 솔루션 ▶채널당 정밀한 스큐(skew) 제어 및 매칭: 피코 초(ps) 해상도와 정확도로 정밀한 채널별 스큐 제어 및 매칭 기능이 있다.

또한 채널당 지터(jitter) 주입: CTLE 및 DFE응답 특성을 포함하여 수신기 스트레스 눈(eye) 테스트가 가능한 채널당 지터 주입 기능과 ▶프로토콜 기반 트래픽 생성 및 자동화 훈련: 쓰기 레벨링 및 교정을 포함한 프로토콜 기반 트래픽 생성 및 자동화 훈련 기능 ▶전송된 신호의 병렬/동시 테스트 및 분석: 전송된 신호의 정확한 셋업 및 홀드 시간 테스트가 가능한 병렬/동시 테스트 및 분석 기능 ▶다중 JEDEC 루프백 모드 지원 등이 있다.

 

박현진 기자  nwngm@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UPDATE : 2019.2.22 금 17:46
Copyright © 2019 세미나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38라길 9, 2F  |  대표전화 : 02-6124-3331  |  팩스 : 02-6338-4243
자매지 : 인공지능신문  |  등록일 : 2015년 10월 22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947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유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한영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seminartoday.net
세미나투데이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