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OCUS 기술
항우연, 국제표준에 부합하는 헬리콥터 자동비행제어장치용 소프트웨어 개발매스웍스의 시뮬링크(Simulink)와 매트랩(MATLAB) 이용해
최광민 기자 | 승인 2018.08.07 12:10
사진:pixabay, 편집:본지

매스웍스(MathWorks, 한국대표 이종민)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KARI)이 매스웍스의 모델 기반 설계 솔루션을 도입해 항공 소프트웨어 국제표준 DO-178C에 부합하는 헬리콥터의 자동비행제어장치(AFCS)소프트웨어를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과거에는 연구원들이 제어법칙을 개발한 뒤 비행 운용 프로그램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수작업으로 코딩 및 테스트를 해야 했다. 또한 제어법칙 설계자와 소프트웨어 개발자 간 미묘한 오해만 있어도 소프트웨어에 오류가 발생하였고, 그런 오류를 비행 테스트 단계까지도 발견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었다.

헬리콥터의 자동비행제어장치 프로젝트를 국내 최초로 진행한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코드를 생성할 뿐만 아니라, DO-178C 지침에 부합하도록 제어법칙 소프트웨어를 자동으로 검증하고 유효성 검사를 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자 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매스웍스의 시뮬링크(Simulink)를 이용해 기본 안정화 및 외부 루프 제어, 모드 전환에 관한 서브모델이 포함된 제어법칙 모델을 개발해 항공기의 비선형 운동 모델과 결합시켰다. 이러한 모델을 통해 작동기 및 센서 고장 등의 조건 하에서 시뮬레이션을 실행했으며, 매트랩(MATLAB)으로 시뮬레이션 결과를 후처리하여 조종사의 입력에 따른 동체 속도, 자세 및 작동기 변위를 담은 세부 보고서를 생성했다.

DO-178C절차에 따른 제어법칙 SW 개발.

또한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연구원들은 매스웍스 컨설팅 서비스(MathWorks Consulting Services)를 통해 구축한 환경에서 제어법칙 소프트웨어를 자동적으로 검증하고 유효성을 검사했다. 그 결과, 프로젝트 중에 흔하게 받는 긴급한 요청에 대해 모델 기반 설계를 도입한 자동 프로세스로 소프트웨어 수정 시간을 최대 50% 단축시켰다.

뿐만 아니라, 연구팀은 임베디드 코더(Embedded Coder)를 이용해 시뮬링크(Simulink) 제어법칙 모델에서 직접 코드를 생성하여, 제어법칙 설계자와 소프트웨어 개발자 간의 오해로 인한 소프트웨어 버그 발생을 제거했다. DO-178C 절차가 개발 및 검증 환경에 자동으로 반영되었으므로 DO-178C를 접해 본 경험이 없는 개발자들도 자동으로 지침을 준수할 수 있게 되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비행제어 연구팀 강영신 박사는 “매트랩과 시뮬링크를 활용함으로써DO-178C에 부합하는 제어법칙 설계와 소프트웨어 개발에 훨씬 적은 시간과 비용으로 프로젝트를 기한 내에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최광민 기자  ckm0081@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광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UPDATE : 2018.10.20 토 22:32
Copyright © 2018 세미나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38라길 9, 2F  |  대표전화 : 02-6124-3331  |  팩스 : 02-6338-4243
자매지 : 인공지능신문  |  등록일 : 2015년 10월 22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947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유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한영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seminartoday.net
세미나투데이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