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OCUS 신제품
세계 첫 RF 식품 해동용 레퍼런스 디자인 선봬디자인은 초소형 RF 에너지 컨트롤러 모듈과 자체 부품, 스마트 튜닝 유닛, 전극, 차폐된 캐비티, 레퍼런스 전력공급장치(로 이뤄져
박현진 기자 | 승인 2018.01.12 16:19

기존에 일반 주방에서 냉동 식품을 해동하는 작업은 제약이 많았다. 완전히 해동되는데 시간이 많이 소요될 뿐만 아니라 균일한 결과가 보장되지 않았고 식품 관리 안전성 문제도 있었다. 상온에서 해동되도록 놔두거나 물에 담가 놓는 방법, 냉장실에서 해동하는 방법 등은 간단하지만 시간이 많이 걸리고, 제대로 해동이 되는지 지켜봐야 하는 주의를 요하기도 한다. 

또한, 실온에서 녹이거나 물에 담가 두는 방법은 식품 표면을 박테리아 증식에 알맞은 온도에 노출시키기 때문에 박테리아 오염의 위험성도 안고 있다. 전자레인지에 해동하면 시간은 단축할 수 있지만 골고루 해동되지 않는 결과가 자주 발생한다. 또한, 전자레인지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전력 효율이 떨어지기 때문에 해동 시간은 더 많이 소요되는 반면 해동 상태는 그다지 좋지 않은 결과로 이어지기도 한다.

NXP 반도체(NXP Semiconductors)는 자동적으로 식품을 해동하기 위한 솔루션에 사용되는 레퍼런스 디자인을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이를 통해 스마트 주방 가전 집적 회로(ICs) 분야에서의 선도적 입지를 한층 확대했으며, 이 레퍼런스 디자인은 독립형 스마트 해동 가전이나 냉장고, 냉동고 등의 주방 가전, 오븐 등의 조리 가전에 들어가는 기본 디자인에 사용될 수 있다.

NXP의 자체 부품과 소프트웨어에 기반한 스마트 디프로스터 솔루션은 식품을 낭비하지 않고 수분과 영양을 보존하면서, 안전하고 신속하게 냉동 식품을 해동할 수 있을지에 대한 오랜 고민을 해결해 준다. 소고기나 생선, 과일, 채소 등 주 식재료를 단 몇 분 만에 빠르게 해동 시켜 줄 수 있는 혁신적 솔루션이다.

이 스마트 해동을 위한 레퍼런스 디자인은 완전형 서브 시스템 솔루션이며, OEM업체들에 최소한의 엔지니어링으로 차별화된 가전에 본 기능을 통합해 시장에 신속히 선보일 수 있는 역량을 제공한다. 이 솔루션은 해동이 이뤄지는 전 과정에서 효율적이며 효과적인 에너지 전달이 제대로 이뤄질 수 있도록 실시간 모니터링 및 운영 조정을 수행한다. 

이 기능이 중요한 이유는 식품 온도가 변하면서 식품의 성분도 변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자동으로 운영할 수 있어 사용자가 일일이 지켜봐야 하는 시간적 부담을 덜어준다. NXP 스마트 디프로스터 솔루션은 전자솔루션을 기반으로 만들어졌기 때문에 신뢰할 수 있고, 비용 효율적이며, 균일한 해동 효과를 가져다 준다.

로버트 윌슨(Robert Wilson) 애리조나 식품 연구소(Arizona Culinary Institute) 사장 겸 공동 설립자는 “그간 스마트 주방 분야에는 많은 발전이 있어왔으며, 식품 해동 분야를 개선시키는 발전이 바로 NXP의 스마트 해동 가전을 위한 레퍼런스 디자인이다. 이는 애매한 해동 시간 및 고르지 않은 해동 문제, 박테리아 오염 위험을 제거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NXP의 스마트 해동을 위한 레퍼런스 디자인은 초소형 RF 에너지 컨트롤러 모듈과 자체 부품, 스마트 튜닝 유닛(STU), 전극, 차폐된 캐비티(shielded cavity), 레퍼런스 전력공급장치(PSU)로 이뤄져 있다. 이 레퍼런스 디자인을 사용하고자 하는 가전 OEM 업체들은 NXP로부터 라이선스를 구매하거나 NXP 어셈블리 파트너로부터 서브 시스템 어셈블리를 구매하면 된다. 

박현진 기자  nwngm@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UPDATE : 2018.10.16 화 15:56
Copyright © 2018 세미나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38라길 9, 2F  |  대표전화 : 02-6124-3331  |  팩스 : 02-6338-4243
자매지 : 인공지능신문  |  등록일 : 2015년 10월 22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947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유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한영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seminartoday.net
세미나투데이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