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ODAY 발표
엔비디아, GE 벤처스 ‘아비타스 시스템즈’와 점검 로봇 및 자동 결함 인식용 AI 증진 위한 파트너십엔비디아 DGX 시스템 및 인공지능 전문성을 활용해 검사 서비스 산업 혁신 및 석유, 가스, 운송, 에너지 산업의 안전성 강화
최광민 기자 | 승인 2017.09.08 11:48
아비타스 시스템즈 홈페이지 캡처

엔비디아(한국대표 이용덕)가 GE 벤처스의 ‘아비타스 시스템즈(Avitas Systems)’와의 협력을 발표했다. 본 협력을 통해 양사는 첨단 데이터 분석을 사용하는 산업 장비 결함 탐지 및 점검 로봇에 최신 인공지능 컴퓨팅 기술을 적용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아비타스 시스템즈는 특정 지점을 검사 대상으로 지정할 수 있으며, 드론, 크롤러 로봇, 자율무인잠수정(AUV) 등 다양한 로보틱스에 적용되는 이미지 및 동영상 데이터 수집 경로도 개발할 수 있다. 3D 모델링으로 구동되는 이러한 경로는 동일한 각도 및 위치에서 반복 가능하다. 

이러한 반복성에 기반해 시간의 추이에 따라 캡처된 넓은 범위의 다양한 이미지들은 아비타스 시스템즈 클라우드 기반 플랫폼에 입력되며, 입력된 이미지들을 기반으로 균열이나 부식과 같은 산업용 장비의 정밀한 결함이 측정되는 첨단 이미지 분석이 진행된다. 이 플랫폼은 사람의 눈으로 식별하기 어려운 미세 결함의 심각성도 함께 평가함으로써, 고객들이 장비를 교체해야 할 시기를 결정하고, 내재된 잠재 이슈를 조기에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DGX 스테이션(DGX Station)(사진:엔비디아)

아비타스 시스템즈는 결함 자동 탐지를 위한 인공지능 트레이닝에 엔비디아 DGX-1 및 DGX 스테이션(DGX Station)을 활용하고 있다. 아비타스 시스템즈 데이터 과학자들은 캡처 이미지의 라벨링 작업을 최소화하기 위한 생성적 적대 네트워크(GAN:Generative Adversarial Networks)와 이미지 분류용 나선형 뉴럴 네트워크(CNN:Convolutional Neural Network)를 구축했다. 

아비타스 시스템즈는 엔비디아 기술을 통해 다양한 모델에 따른 각각의 이미지들을 처리하고, 결함을 탐지할 경우에 바로 판별해내는 소프트웨어를 트레이닝할 수 있게 됐으며, 검사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처리하고, 그 모델들을 다시 트레이닝하여 새로운 이용사례로 적용시킬 수 있는 자사의 혁신적인 솔루션, AI 워크벤치(AI Workbench) 내 딥 러닝 모델을 저장하고 있다.

아비타스 시스템즈의 설립자 겸 전체 부서 및 사업부를 총괄하는 알렉스 테퍼(Alex Tepper) 사장은 “엔비디아와의 협력을 통해 최첨단 셀프서비스인 AI 워크벤치의 완전한 상업화가 가능했다. 이제 우리는 볼타 기반의 새로운 엔비디아 DGX 스테이션을 활용해, AI 워크벤치의 역량을 확대할 수 있길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아비타스의 엔지니어들은 워크벤치를 활용해, 점검 현장에서 결함을 자동으로 인식하는 소프트웨어를 트레이닝하기 위한 새로운 딥 러닝 모델을 쉽게 개발하고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엔비디아 DGX 시스템 사업부 제너럴 매니저인 짐 맥휴(Jim McHugh)는 “아비타스 시스템즈는 사무 환경을 넘어 실제 현장에 최초로 엔비디아 DGX 스테이션을 도입함으로써 새로운 영역을 개척했다”며, “엔비디아의 최신 DGX시스템을 통해 로봇을 트레이닝하고 산업적 결함 예측을 개선함으로써 산업현장에서의 안전성이 강화되고, 기업의 비용 또한 상당히 절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최광민 기자  ckm0081@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광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 © 2017 세미나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38라길 9, 2F  |  대표전화 : 02-6124-3331  |  팩스 : 02-6338-4243
등록일 : 2015년 10월 22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947  |  발행인 겸 편집인 : 전유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한영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seminartoday.net
세미나투데이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